일상생활 속 간 건강 체크해보세요~



간은 침묵의 장기라고 불리는 만큼, 간 건강에 적신호가 와도 쉽게 알 수 없어요.

간염, 간경변증, 간암 등 만성 간 질환의 가장 큰 문제는 초기에 특별한 증상이 나타나지 않아, 간의 이상을 자각할 수 있는 정도가 됐다면 이미 간 건강이 심각해졌다는 거예요.



그래서 평소에도 간 건강 체크를 하는 게 중요한데요~

 


오늘은 일상생활 속 간 건강 체크하는 방법을 알려드릴게요!

자가 진단으로 나의 간 건강 상태를 점검해보세요:)






  1. 아침에 일어나기 힘들고 극심한 피로나 권태감이 느껴지나요?


  2. 갑자기 주량이 약해지고 숙취가 오래가나요?


  3. 우측 상복부가 답답하거나 불쾌감이 드나요?


  4. (여성)생리불순이 나타났나요? (남성)성 기능 장애나 여성형 유방 증이 생겼나요?

  5. 배에 복수가 차고 붓거나 또는 가스가 차나요?


  6. 몸에 경련이 일어나나요?


  7. 피부가 자꾸 가려워 긁게 되나요?


  8. 대변이 흰색으로 나오고 소변이 진한 갈색이 띤 적이 있나요?


  9. 손톱이 하얗게 변하고 세로줄 무늬가 생겼나요?


  10. 손바닥, , 가슴 등에 붉은 반점이 나타났나요?




위의 리스트 중 3개 이상을 체크하셨다면,

간 상태가 정상적이지 않을 수 있어요! 증상을 많이 느끼고 있다면 병원에 가서

검진을 받아보고 휴식과 식이요법에 신경 쓰는 것이 좋아요.





체크리스트에 나타나는 항목들이 왜 나타나는지,

원인을 알려드릴게요!



1.     잠은 충분히 잔 것 같은데 쉽게 일어나지 못하는 여러 요인 중 하나가 간 기능 저하입니다.


2.     , 술이 약해지는고 깨는 것도 오래 걸린다면, 간의 알코올 해독 기능이 떨어지고 있는 거예요.


3.     간세포의 파괴가 진행되면 등 뒤에서 상 복부에 걸쳐 답답한 느낌이나 통증, 불쾌감이 든다고 해요.


4.     간에 이상이 생기면 호르몬 장애가 발생하여 생리 불순이나, 성 기능 장애, 여성형 유방 등의 증상을 불러올 수 있어요.


5.     간 상태가 악화되면 배에 물이 차는 복수가 생기는데 전조 증상으로 갑자기 배에 가스가 자주 차는 증상이 나타나요.


6.     몸에 경련이 일어나는 증상은 간의 이상으로 비타민을 활용할 수 없게 되어 발생해요.


7.     피부가 가려운 것은 담즙의 흐름이 차단되어 혈액으로 들어가 피부에 침착이 되어 발생돼요.


8.     담즙이 막혀 대변에 섞이지 못해 흰색으로 나타나요.


9.     손톱이 하얗게 변하고 세로줄 무늬가 생긴 것은 만성 간염 증상 중에 하나에요.


10.   손바닥, , 가슴 등에 붉은 반점이 나타난다면, 간 경화나 만성 간염 증상을 의심해 볼 수 있어요.








그러나 이 같은 증상은 간 기능 저하 시에만 나타나는 특이 증상 혹은 통증을 느낄 수 있는 게 아니다 보니, 증상이 있어도 그냥 넘기거나 별다른 방법을 찾지 않는 경우가 많아요.


간이 침묵의 장기라는 점을 기억하고 미리미리 매일 꾸준한 간 관리를 해 주시는 게 가장 좋겠죠!

 



우루사의 UDCA 성분은 간 건강 관리에 도움이 된다는 사실!

아래 내용을 참고해주세요~






오늘의 간단한 건강 정보 유익하셨나요?


다음에는 더 건강한 내용으로 찾아올게요!









Posted by 우루사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