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분은 마지막으로 술을 드신 게 언제인가요?

기억이 가물가물할 정도로 오래된 분도 있으실 테고

바로 어제저녁인 분도 있겠죠? J

 

술을 많이 마시는 사람에게 우리는 흔히 너 간이 남아나냐?’ 라고 묻는데요,

이처럼 술 좋아하는 사람은 간 질환에 걸리기 쉽다는 것이 보통 사람들의 생각이에요!

 

그래서 오늘은 흔히 음주로 발생하기도 하지만

음주를 하지 않아도 생활습관과 여러 요인에 의해서도 발생할 수 있는

대표적인 간 질환인 지방간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도록 할게요.

 

 

지방간이란?

간세포 속에 과도한 지방이 축적된 상태를 말합니다.

정상적인 간의 경우 지방이 차지하는 비율은 약 5%지만

이보다 많은 지방이 축적된 상태가 되면 이를 지방간으로 진단합니다.

 

지방간과 관련된 질병은

단순히 지방만 끼어 있고 간세포 손상이 없는 가벼운 지방간부터

간세포 손상이 심하게 지속되는 만성 간염,

복수나 황달 등을 동반하는 간경변증(간경화)이 생기는 경우까지

병의 정도가 다양합니다.

 

 

 

지방간은 어떤 증상이 나타날까요?

지방간은 모든 간 질환과 마찬가지로 증상이 거의 없습니다.

간혹 우상복부 불편감이나 약간의 통증을 느낄 수 있으며

그 외 전신 권태나 육체피로를 느낄 수 있습니다.

 

지방간은 크게 과음으로 인한 알코올 지방간과

술과 관계없이 비만, 당뇨, 고지혈증 등과 연관되어 발생되는

비알코올 지방간으로 비알코올 지방간으로 나뉘는데요.

 

 

 

알코올 지방간은 과도한 음주로 인해 생기는 질환으로

술을 자주 마시면, 손상된 간세포가 재생할 시간이 없고 체내의 영양 부족 상태를 초래해

간 질환으로 진행되기 쉽습니다.

 

물론 개인차와 유전적 요인도 관계가 있지만

오랫동안 술을 많이 마시는 사람은 알코올 지방간이 될 위험이 높습니다.

따라서 알코올 지방간 치료는 금주가 우선적으로 이루어져야 합니다!

 

 

 

 

하지만 술을 전혀 먹지 않는 사람도

지방간이 발생할 수 있다는 사실, 아시나요?

 

술을 전혀 먹지 않는 사람들에게 발생하는 지방간을 비알코올 지방간이라고 하는데요.

비알코올 지방간은 비만, 성인 당뇨병, 고지혈증 등의 대사증후군과 연관되어 나타납니다.

 

실제로 비알코올성 지방간이 전체 지방간 환자의 80%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데요

이는 여성은 물론 아동까지도 지방간을 방심할 수 없음을 의미한다고 합니다.

 

더욱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통계자료에 따르면

비알코올성 지방간 환자는 2011 13,429명에서

2015 28,865명으로 약 115% 상승하며 증가 추세인 것으로 나타나

비음주자에 대한 평소 간 관리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당분과 탄수화물 과다 섭취로 인한 비알코올성 지방간이 늘고 있는데,

한국인은 탄수화물 함량이 가장 높은 흰 쌀밥 위주의 식습관을 갖고 있어

더더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합니다.

 

따라서 비알코올 지방간 치료는

운동과 식이요법으로 하는 체중 관리와 생활 습관 개선에서부터 시작합니다.

 

알코올이나 비만, 당뇨 등 비교적 원인이 뚜렷한 지방간!

 

평소 기름진 음식과 술을 피하고 운동을 주기적으로 한다면

지방간은 충분히 예방 가능한 질환이니,

간 건강을 챙기는데 소홀히 하지 마세요! J

하지만 간의 해독과 대사와 같은 간 기능을 활성화하는 데 도움을 주는 성분을

꾸준히 섭취한다면 더욱 좋겠죠?

 

 

당신의 피로, 과학으로 풀어야 합니다!

 

식품만으론 쉽게 풀리지 않는 간 기능 저하로 인한 육체피로,

이제 임상에서 검증된

간의 노폐물을 제거하고 간세포를 보호하는 UDCA 성분과

간 기능 장애에 의한 피로회복에 도움이 되는 비타민 B1 B2를 함유한

대웅 우루사에 맡겨보세요♡

우루사는 더 유익하고 알찬 정보로 돌아오겠습니다!

 

 

 

 

 

 

 

Posted by 우루사TIME


티스토리 툴바